대우건설·롯데건설, '굿디자인 어워드' 수상

인쇄

포스코건설은 2년 연속 품질경쟁력 우수기업

DA 300

대우건설과 롯데건설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한 올해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상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대우건설은 상표 '푸르지오'와 관련한 8개의 응모작이 특허청장상 1개(고덕그라시움 조경 공간 비원), 한국디자인진흥원장상 2개(푸르지오엘리베이터 내·외부, 과천푸르지오써밋 외관), 굿디자인 위너 5개(경산펜타힐즈푸르지오 조경 공간 뜰벗정원, 인덕원푸르지오엘센트로 조경 공간 시간의정원, 지축역센트럴푸르지오 조경 공간 꿈담숲, 푸르지오 월패드, 푸르지오 로비폰)를 수상했다.
 
굿디자인 어워드는 국내 최고 권위의 디자인 분야 시상식으로, 1985년부터 매년 시행 중이다.

대우건설은 "푸르지오는 2013년 3월 건설업계 최초로 굿디자인에 선정됐다"며 "작년에 이어 올해까지 2년 연속으로 수상한 것"이라고 소개했다.
 

▲ 대우건설이 조성한 고덕그라시움 비원 [사진 대우건설]

 
롯데건설도 DMC롯데캐슬더퍼스트 공공 보행 통로로 국가기술표준원장상을 받았고 4개 작품(르엘 브랜드 홍보관, 오산롯데캐슬스카이파크 견본주택, 세종 캐슬앤파밀리에 디아트, 고덕롯데캐슬베네루체)이 우수 디자인으로 선정됐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전날 산업부와 한국표준협회 주최, 행정안전부·고용노동부·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한 제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2년 연속 '품질경쟁력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