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3분기 영업이익 1973억원

인쇄

작년보다 51% 증가

DA 300

대림산업은 올 3분기에 연결 기준 매출 3조4272억원, 영업이익 1973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39%, 영업이익은 51% 증가한 것이다.

특히 건설사업부가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
 
3분기 건설사업부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 동기 대비 46%, 117% 늘어난 2조7782억원, 1216억원을 기록했다.

대림산업은 "2016년 분양을 실시한 공사가 본격화되면서 주택부문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며 "사우디 법인을 비롯해 플랜트 사업도 영업이익 상승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건설사업부가 실적 성장 이끌어


석유화학사업부 매출은 유가 상승에 따른 제품가격 상승으로 전년 동기 대비 7% 증가한 2902억원을 기록한 반면, 영업이익은 제품 스프레드 축소로 전년 동기 대비 25% 감소한 384억원을 기록했다.

대림산업의 올해 3분기 세전이익은 3509억원, 당기순이익은 2959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52%, 17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림산업은 "석유화학계열사인 YNCC의 실적 개선으로 지분법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한 1004억원을 기록한 데 힘입어 세전이익과 순이익이 가파른 성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광고